> 문화/관광 > 문화유산 > 시지정문화재 > 효민공 이경직 묘역

효민공 이경직 묘역

효민공 이경직 묘역  사진
  • 문화재명 : 효민공 이경직 묘역
  • 지정번호 : 서울시 유형문화재 제105호
  • 지정연월일 : 1997년 12월 31일
  • 소재지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현동 산57-48호

조선 인조 때 호조판서를 지낸 이경직(李景稷: 1577~1640)과 그의 두 부인인 보성오씨(寶城吳氏)와 고성이씨(固城李氏)의 삼위합장묘가 있는 묘역이다. 이경직의 본관은 전주(全州)이고 자는 상고(尙古)이며 호가 석문(石門)이다. 1605년(선조 38년) 과거시험에 합격하여 관직에 나갔다. 1627년(인조 5년) 정묘호란 때는 병조참판으로 뛰어난 외교적인 능력을 발휘하였고 그는 도승지와 호조판서를 거쳐 강화유수가 되었다가 별세하여 우의정에 추증(追贈)되었다. 그는 효성이 지극하여 효민(孝敏)이라는 시호를 받았으며, 비각 안에 있는 신도비는 1668년(현종9년)에 세운 것이다

  • 담당부서 : 문화체육과
  • 연락처 : 02-879-5606
  • 최종업데이트 : 2016-10-02

맨위로